로더
[X]

장비신청절차

1. '장비리스트' 메뉴에서 장비들을 확인하고 원하는 장비를 우측의 아이콘을 눌러 선택한다.

장비신청절차 1

2. 선택한 장비를 이후에 장비사용신청목록에 추가할지 여부를 선택한다.

장비신청절차 2

3. 추가 후 곧바로 장비사용신청을 진행할지 여부를 선택한다.('취소' 시 1번 단계의 작업 다시 진행 가능)

장비신청절차 3

4. 장비사용신청을 진행한다.
- 이용기간 : 이용할 기간을 시작일부터 종료일까지 선택한다.
- 이용시간 : 이용기간동안 몇시부터 몇시까지 장비를 이용할건지를 선택한다.
- 수행하고자 하는 작업내역 : 위의 장비들을 이용하여 어떠한 작업을 수행하고자 하는지 자세하게 작성한다.

장비신청절차 4

5. 작업 수행에 있어서 어떤 장비를 사용해야 할 지 모르는 경우
- 장비리스트와 장비정보 화면에서 장비들의 스펙을 확인 후 유사하다고 생각되는 장비들을 추가해준다.

장비신청절차 5


업체명
사용시간
업체명
사용시간
사용목적

스킵 네비게이션


최신소식

전북도, 상용차 부품기업 유동성 해소 지원
관리자 | 2020-10-29 | 조회 996

- 대출 연장·경영자금 등 활용, 금리 감면

 

전라북도가 코로나19 여파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상용차 부품기업의 유동성 위기를 해소하기 위해 회사채 발행 및 이자 지원과 함께 퇴직인력 재취업 지원에 나선다.

 

전북도는 3차 추경을 통해 출연금 10억원을 확보하고 도내 상용차 부품기업 대상 유동성 공급사업을 추진한다고 5일 밝혔다.

 

이 사업은 정부(산업통상자원부)가 추진하는 ’회사채 발행지원 프로그램(P-CBO)’에 참여하는 형태로 진행된다.

 

앞서 전북도를 비롯한 전국 8개 지자체와 신용보증기금은 지난해 12월 1,700억원 규모의 회사채 발행을 통해 자동차 부품기업에 유동성을 공급하기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필요재원 1,700억원은 정부 500억원, 신용보증기금 700억원, 현대차 150억원, 기타 지자체 출연금 등 350억원을 통해 마련되며, 전북도는 지난 9월 3차 추경 시 출연금 10억원을 확보했다.

 

도는 정부 ‘회사채 발행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도내 상용차 부품기업 중 신용도가 낮아 채권시장에서 직접 회사채를 발행하기 어려운 기업들도 장기, 저금리로 고액의 자금을 조달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조달받은 금액은 대출 만기연장, R&D 투자, 경영자금 등으로 사용할 수 있어 일시적 유동성 위기에 처한 기업들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이번 출연을 통해 도내 400여 개 상용차 기업들은 회사채 우선 편입을 통한 자금조달은 물론 금리도 0.2% 감면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전북도는 코로나19 위기 대응을 위한 기업의 유동성 지원과 함께 상용차 분야 퇴직인력의 재취업 지원을 위한 임금 지원 등의 사업도 진행하는 등 자동차 산업의 위기 극복에 힘을 쏟고 있다.

 

전북도는 도내 상용차 분야 퇴직 인력이 재취업할 경우 채용기업에 1인당 250만원(최대 9개월)을 지원하는 퇴직인력 지원사업도 추진한다고 밝혔다.

 

전병순 전북도 혁신성장산업국장은 “글로벌 자동차산업 침체로 도내 자동차산업도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위기 극복을 위해 도가 적극 지원에 나서고 있다”며 “앞으로 이번 어려움을 이겨내고 미래차로의 패러다임 변화에 차근차근 대비하면 새롭게 도약할 수 있는 기회가 반드시 올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